관리 메뉴

숲으로 간 구상나무

춘천 청평사에서 가을 쉼표를 찍다 본문

생활 여행자/발길이 머문 곳

춘천 청평사에서 가을 쉼표를 찍다

구상나무 구상나무 2012.10.22 13:10
내 삶은 늘 사소하고 어딘가 모자라 보이곤 했다. 

지금 가는 길을 의심하고 지나온 길들을 뒤돌아보는 일도 잦아졌다. 

이상은 저 산 너머 어딘가인데, 해는 저물어 간다. 

자유를 원한 것은 아니었는데, 어느새 갈팡질팡하고 있는 나를 본다. 


가을은 그럴 때마다 쉼표처럼 다가왔다. 

또 하나의 마무리를 준비하라는 준엄한 깨달음도 던졌지만, 

오히려 그럴 때에도 나를 다독이는 풍경들이 애잔한 눈빛을 보냈다.


금빛 은행나무들이 화려하게 속살거릴 때에도,

붉은 단풍잎들이 온 산을 화려하게 물들여 가면서도, 

쏟아지는 낙엽들이 거리를 휩쓸어 갈 때에도, 

계절은 그때마다 흔들리지 말고 스스로를 단련하라고, 바보처럼 얼굴을 붉혔다.


이 가을을 우연치 않은 일로 맞이하였다. 

그리고 오랜만에 여유있게 거닐었다. 

사진에만 집중하고 풍경에만 눈을 두었던 여유가 언제였을까 싶다. 


아무래도 이 가을이 더욱 쓸쓸하게 다가올 것 같구나.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강원도 춘천시 북산면 | 청평사
도움말 Daum 지도

'생활 여행자 > 발길이 머문 곳'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서늘한 형무소에서 망국을 생각하다  (0) 2019.02.10
김대중컨벤션센터 출장  (0) 2014.11.20
춘천 청평사에서 가을 쉼표를 찍다  (0) 2012.10.22
원주 여행  (0) 2011.12.22
수원 행궁 나들이  (2) 2011.12.05
선유도 공원 나들이  (0) 2011.09.07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