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구상나무 아래에서/일상의 발견

자출기 | 2020. 4. 20. 월.

구상나무 구상나무 2020. 4. 20. 14:51

흐리지만 공기는 깨끗하네요. 마포대교 위에서 보니 멀리까지 시야가 탁 트였는데, 4월의 서울 하늘이 예년과 다르게 맑은 모습을 자주 보여 주니 더할 나위 없이 좋습니다.

어제가 절기로는 곡우였습니다. 곡식할 때의 '곡'자와 비 '우'를 쓰니 글자 그대로 곡식을 키우는데 꼭 필요한 비가 온다는 거겠죠. 그말대로 어제부터 서울을 비롯해 많은 곳에 제법 많은 비가 내렸네요.

코로나19로 인해 시작된 사회적 거리두기가 이제 일상의 방역으로 전환되기 위한 논의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벌써부터 옛친구들이 얼굴 한번 보자고 연락이 오기 시작하고 그동안 뜸했던 모임카톡이 부지런히 울어 대기도 합니다. 조만간 여기저기서 사람들의 이야기가 술잔을 채우며 돌아다니겠네요. 코로나를 이겨낸 전사들!!

물론 아직 끝난 건 아니겠지요. 지금까지 잘 지켜온 잦은 손씻기 습관도 계속 유지하고, 열나고 기침나면 좀 쉬고, 밀집 장소에서는 약간의 거리두기와 기침 예절을 잘 지킨다면 우리의 일상은 회복될 수 있을 겁니다.

오늘은 좋은 만남을 약속해 보는 것도 좋겠네요.

🏁 아침 자전거 출근 9.9km
🎉 2020년 자전거 총 주행거리 411.8km

'구상나무 아래에서 > 일상의 발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출기 | 2020. 4. 24. 🌞  (0) 2020.04.24
자출기 | 2020. 4. 22. 🌞  (0) 2020.04.22
자출기 | 2020. 4. 20. 월.  (0) 2020.04.20
자출기 | 2020. 4. 16. 목.  (0) 2020.04.16
자출기 | 2020. 4. 10. 금. ⛅  (0) 2020.04.10
자출기 | 2020. 4. 9. 목. ⛅  (0) 2020.04.09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