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빈 하늘로 새 한 마리 날아오릅니다.

사전투표가 시작됐습니다. 이른 아침부터 타임라인에 올라오는 투표 인증 샷이 반갑습니다. 일전에 간만에 후배가 연락해 자신이 활동하고 있는 정당에 표를 달라고 했습니다. 척박한 불모지를 갈아엎는 것처럼 어려운 일을 하고 있는 후배에 대한 마음의 짐도 있어서 예전부터 그 친구의 전화를 받으면 결국 그 정당에 표를 주곤 했습니다.

내가 직접 나서지 못하는 상황에서는 나를 대신해 나서줄 사람을 응원해야 합니다. 투표라는 것도 잘나고 유명한 사람을 뽑는 인기투표가 아니라 나를 대신해서, 나를 위해서 세상의 모순과 싸우고 더 나은 세상을 건설하는데 앞장서 줄 사람을 응원하는 일이어야겠죠.

여러분들은 결정하셨나요? 누구를, 어느 정당을 선택했든 우리의 선택이 더 나은 민주주의를 만들어 줄 겁니다. 꼭 투표하세요.

------

🏁 아침 자전거 출근 10km
🎉 2020년 자전거 총 주행거리 392km

'구상나무 아래에서 > 일상의 발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출기 | 2020. 4. 20. 월.  (0) 2020.04.20
자출기 | 2020. 4. 16. 목.  (0) 2020.04.16
자출기 | 2020. 4. 10. 금. ⛅  (0) 2020.04.10
자출기 | 2020. 4. 9. 목. ⛅  (0) 2020.04.09
자출기 | 2020. 4. 8. 수.  (0) 2020.04.08
자출기 | 2020. 4. 7. 화.  (0) 2020.04.07
댓글